메인메뉴으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
While<way_to<computer_museum>>forward<perfect>; 세상을 바꾸는 아이디어 NEXON COMPUTER MUSEUM

넥슨컴퓨터박물관에서 추억의 만화 즐기세요

작성일
2013-10-14
조회수
7053

 

넥슨컴퓨터박물관에서 추억의 만화 즐기세요
 
-넥슨컴퓨터박물관 내 넥슨 작은 책방 76호점 ‘추억의 만화방’ 설립
-8,90년대 발간된 추억의 만화부터 최신 만화까지 총 2,300여 권의 도서 소장
-부모와 아이가 함께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박물관 관람객과 제주도민에게 무료 개방
-10월 11일 금요일 오후 7시, 오픈 기념 찾아가는 영화관 <주먹왕 랄프> 상영
 


넥슨의 사회공헌 사업 ‘작은 책방’ 76호점이 오는 10월 11일 넥슨컴퓨터박물관 내 ‘추억의 만화방’이라는 이름으로 문을 열 예정이다. 넥슨 작은 책방 76호점은   이전의 작은 책방들과 다르게 만화책으로만 구성이 되며, 만화를 통해 아이들의 꿈과 상상력을 자극할 수 있는 공간으로 기획되었다. 또한 8-90년대 만화를 읽고 성장한 부모 세대가 자신들의 추억을 아이들과 함께 공유할 수 있는 공간이기도 하다. ㈜엔엑스씨(대표 김정주)는, ‘추억의 만화방’이 할머니가 손자를 품에 안고 들려 주는 구전 동화처럼 시대와 시대를 잇고, 과거와 현재가 맞닿아 어우러지는 따뜻한 공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.
 
작은 책방 76호점은 넥슨컴퓨터박물관 야외 마당에 설치되며, 박물관 관람객과 제주도민들에게 무료로 개방된다. 한국만화영상진흥원에서 추천한 한국 만화 100선을 비롯하여, 1980년대부터 현재까지 출판된 학습, 역사, 코믹, 판타지, 순정 등 다양한 장르의 만화가 전시될 예정이며, 총 장서 수는 2,300여 권에 이른다.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, 박물관 휴관일과 우천시에는 운영되지 않는다. 도서는 지정된 공간에서만 이용할 수 있으며, 외부로 가지고 나가거나 대여할 수 없다.
 
또한 ‘추억의 만화방’ 오픈 기념으로 찾아가는 영화관 행사를 병행, <주먹왕 랄프>를 상영할 예정이다. ‘찾아가는 영화관’은 제주영상위원회가 주최하는 행사로, 제주 지역 내 영상문화 소외계층을 찾아가는 무료 영화상영회다. <주먹왕 랄프>는 넥슨컴퓨터박물관 야외에서 10월 11일 금요일 오후 7시부터 상영되며 우천 시 장소가 변경될 수 있다.
 
넥슨 작은 책방은 어린이들이 좋은 책을 통해 꿈과 희망을 키울 수 있도록 책과 독서 환경을 지원하는 넥슨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. 2005년 섬마을 분교에 처음 만들어진 이래 현재 전국 각 지역아동센터와 기관, 해외 등지에 70여 개 이상의 작은 책방을 설립, 운영하고 있으며, 5만여 권의 도서를 기증했다. 2013년에는 작은 책방 90호점까지 문을 열 예정이다.

이전글
넥슨컴퓨터박물관, 가을 음악회 개최
다음글
NCM 어린이자문단 1기 수료식 및 2기 모집
  • 목록